• 최종편집 2019-11-12(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9.17 14:5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90917_hacker.jpg

이미지 출처: Pixabay

 

자오창펑(Zhao Changpeng) 바이낸스 CEO는 16일 트위터에서 새롭게 오픈한 바이낸스 비트코인 선물거래 플랫폼이 특정 마켓메이커(Market Maker)로부터 공격을 당했다고 언급한바 있다. 하지만 추후 자오창펑은 투자자 측의 기술적 오류라고 밝히면서 시장의 우려를 불식 시켰다. 자오창펑은 마켓메이커가 BTC/USD 선물 상품 가격을 10,324달러에서 10,024달러까지 추락시키는 공격시도를 두 차례 했었다고 언급했었다.

 

다만, 자오창펑은 어느 마켓메이커로부터 발생한 오류인지 밝히지는 않았고, 마켓메이커 측이 시세조작 공격을 의도한 것이 아니라고 했다. 또, 바이낸스만의 청산시스템 덕분에 300달러의 가격 하락에도 불구하고 다른 투자자 포지션은 청산(Liquidate)되지 않고, 기술적 오류를 낸 마켓 메이커만 손해를 보았다고 했다. 그는 "바이낸스가 선물 가격이 아닌 인덱스 가격을 활용했기 때문에, 특정 마켓메이커를 제외한 다른 투자자는 손해를 보지 않을 수 있었다"라고 언급했다.

 

이달 초 바이낸스는 두 가지 버전의 선물 거래플랫폼을 오픈하면서, 고객들이 선호하는 플랫폼을 투표로 선택하도록 했다. 또, 일정기간 특정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베타 테스트 기간을 두었다. 바이낸스 선물거래플랫폼은 초반에 일각에서 제기됐던 기술적 우려를 딛고 사용자들의 참여가 매우 활성화되어 성공적으로 오픈했었다.

 

 

 

 

Ledger Nan...Trezor 모델 ...렛저 암호화폐 하드...마이세이프코인 비트...Ledger 스틸월...ELLIPAL 암호...

전체댓글 0

  • 7312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바이낸스 선물거래소, 시세조작 공격 받았으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