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2-27(토)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7.12 14:1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0190714_021857.png

이미지 출처: 바이낸스

 

전세계 암호화폐 거래소 중 가장 영향력이 있다고 평가되는 바이낸스가 마진 거래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11일(현지시간) 밝혔다. 마진거래란 기초상품에 레버리지를 제공하는 서비스로, 통상 금융시장에서 제공되는 일종의 금융거래상품 중 하나이다. 적은 금액으로 많은 수익을 낼 수 있는 반면 그만큼 높은 리스크를 내포한다. 

 

바이낸스 마진거래는 롱(매수)과 숏(매도) 양방향 매매가 가능하며, 레버리지는 3배를 제공한다. 창펑자오(Changpeng Zhao) 바이낸스 CEO는 " 마진거래는 개인투자자 및 기관투자자 모두에게 공평하고 합리적인 투자기회를 제공할 수 있는 수단"이라며 "점차 블록체인 기반 거래의 지평을 확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이날 바이낸스는 마진거래 트레이딩 뿐만 아니라 바이낸스 플랫폼 2.0을 발표했다.

 

한편, 이번 바이낸스 마진거래 서비스 대상 지역에서 한국은 제외됐다. 바이낸스는 암호화폐를 기반으로 한 파생상품 거래가 법적으로 가능한지 명확한 유권해석이 내려질 때 까지 한국에서의 서비스는 개시하지 않을 계획이라고 밝혔다.

 

전체댓글 0

  • 1497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바이낸스 마진거래 서비스 개시, 단 한국은 제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