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4-06(금)

전체기사보기

  • 바이낸스, 암호화폐 정보제공 사이트 코인마켓캡 인수
      바이낸스(Binance)가 암호화폐 정보 제공 사이트 코인마켓캡(CoinMarketCap)을 인수했다. 세계 최대 암호화폐 거래소 바이낸스는 2일 코인마켓캡을 인수했다고 발표했다. 바이낸스의 CEO 자오창펑은 해당 거래가 지난달 31일에 이뤄졌으며, 그보다 몇 개월 전에 이미 인수를 약속한 상태였다고 밝혔다.   코인마켓캡은 총 5290가지 암호화폐의 가격과 거래량 등 다양한 지표를 제공하는 사이트인데, 투자자들이 암호화폐 순위 및 거래량을 살펴볼 때 제일 먼저 찾는 사이트이다. 또, 프리미엄 서비스에는 유료로 암호화폐 데이터를 제공하기도 한다.   업계에서 인수 금액을 4억 달러(4900억 원) 규모로 예상한 바 있으나, 정확한 인수 금액은 비공개로 진행됐다. 코인마켓캡은 인수 이후에도 독립적인 사업체로 운영된다. 바이낸스와 고유 토큰인 바이낸스코인(BNB)에 대한 정보도 코인마켓캡에서 제공하고 있지만, 독립성을 갖춘 별도 조직이라는 점을 강조했다.   자오창펑은 “코인마켓캡은 매우 훌륭한 웹사이트이며, 바이낸스가 코인마켓캡의 성장을 도울 수 있다고 믿는다”고 언급했다. 다만 당장 직접적인 투자 계획은 없는 상태라고 덧붙였다. 그는 이해충돌이 발생할 수 있다는 우려를 의식해 “코인마켓캡은 별도의 주식회사로 (바이낸스와) 독립적으로 운영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코인마켓캡의 기존 창립자인 브랜든 체즈 CEO는 물러나고 최고전략책임가(CSO)인 카릴린 찬이 대표이사직을 임시로 맡을 예정이다. 찬 대표는 “코인마켓캡의 새로운 성장 국면에 대해 낙관적 입장”이라며 “바이낸스 팀에서 편견 없는 우리만의 방법론을 고수할 수 있도록 해 준 것에 대해 감사하다”고 밝혔다.
    • 비지니스
    2020-04-03
  • [한준호] 비트코인, 연준의 쇼미더머니에 급등했다
    2020-03-24
  • 켈리 뢰플러 상원의원, 상원 비공개 코로나 회의 후 주식 팔았다
      백트(Bakkt)의 전 CEO로 알려진 켈리 뢰플러 연방 상원의원이 코로나19 관련 상원 비공개 회의 참석 후, 그녀의 보유 주식을 처분한 것으로 알려져 논란이 일고 있다.   상원의원 금융정보 공개(Senate Financial Disclosures)에 따르면 남편 제프리 스프레처와 켈리 두 사람은 그들이 보유한 주식 중 리시디오 테크놀로지(Resideo Technologies), 엑손 모바일(Exxon Mobile), 로스 스토어(Ross Stores), 텐센트(Tencent), 델타항공(Delta Airlines) 지분을 매각했다.   켈리 의원은 지난 1월 “오늘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해 브리핑을 진행해준 트럼프 대통령의 고위 공중보건 담당자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는 트윗을 올렸고, 민주당 의원들이 코로나19의 위협을 부풀리고 있다고 비판하는 글도 여러 차례 트위터에 올렸다. 또, 지난주 여러 상원의원이 코로나19가 심각해질 거라는 정보를 미리 듣고 주식을 급히 대거 매각한 사실이 언론에 보도되기 전에는 “견실한 미국 경제와 트럼프 행정부의 훌륭한 대응 덕분에 미국은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해낼 수 있다”며, 국민들을 안심시키는 트윗을 올렸다.   켈리 의원 측은 보도 이후 트위터를 통해 “해당 보도는 말도 안 되는 근거 없는 공격”이라며 관련 의혹을 일축했다. 본인과 남편은 자신의 투자 포트폴리오에 대해 알거나 개입한 사실이 없으며, 재산관리인이 관리했다고 밝혔다. 또 해당 사실을 알게 됐을 때 상원 윤리위원회(Senate Ethics Committee)에 자진 신고했다고 해명했다.
    • 마켓
    2020-03-24
  • [한준호] 비트코인, 금과 은의 상관관계
    2020-03-10
  • [한준호] 비트코인, 9000달러에서 손잡이 달린 컵 패턴
    2020-03-07
  • [한준호] 비트코인, 장대양봉으로 9000달러 돌파
    2020-03-06
  • 그라운드X, 웹브라우저 지갑 '카이카스' 이달 내 출시 예정
      카카오의 블록체인 개발 자회사 ‘그라운드X’가 4일 공식 블로그를 통해 이번 달 내에 웹기반 디지털 자산관리 지갑 ‘카이카스(Kaikas)' 출시를 예고했다.   카이카스는 클레이튼 자체 토큰 클레이(KLAY) 및 클레이튼 기반 토큰(KCT)들의 관리와 전송을 가능케 하는 디지털 지갑 서비스로, 크롬 및 파이어폭스 등의 웹 브라우저 확장 프로그램으로 동작한다. 또, 디지털자산 전송뿐 아니라 클레이튼 기반 블록체인 웹 애플리케이션(BApp)에서 요청하는 모든 종류의 트랜잭션에 서명하는 데도 쓰인다.   그라운드X 한재선 대표는 “지난 2년의 여정을 마치고 앞으로 좀 더 긴 호흡으로 블록체인 여정을 생각하며 새롭게 그라운드X의 이정표를 ‘블록체인으로 넥스트 인터넷 구축(Building The Next Internet by Blockchain)’으로 정했다”고 밝혔다. 그리고 그는 “블록체인은 인터넷에 신뢰 계층을 더해 익명성 우려를 개선할 수 있고, 가치 전송 계층을 추가해 글로벌하게 초연결된 온라인 세상을 열어 줄 수 있으며, 블록체인과 암호학을 통해 데이터 프라이버시를 강화하며 데이터 산업을 활성화할 수 있다”며 “이것은 현재의 인터넷을 다른 차원의 넥스트 인터넷으로 안내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이번 카이카스 출시를 시작으로 그라운드X는 다양한 형태의 클레이튼 지갑을 계속 선보일 예정이다. 
    • 비지니스
    2020-03-04
  • [한준호] 비트코인 급등락, 연준 긴급 금리 인하
    2020-03-04
  • [한준호] 비트코인 1000만원, 방향성 결정할 2가지 이슈
    2020-03-02
  • [한준호] 비트코인 1000만원 버틸 수 있을까?
    2020-02-29
비밀번호 :